Home > Press

h_press.gif

'듀엣가요제' 김경호, 27살 차 지원자와 듀엣 "내가 담임선생님 같다"/마이데일리 허별희 객원기자

태양미사 2016.08.06


http://www.mydaily.co.kr/new_yk/html/read.php?newsid=201608060110631119&ext=da



[마이데일리 = 허별희 객원기자]


가수 김경호가 27살 차이의 지원자와 무대를 꾸몄다.

5일 밤 방송된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다시 보고 싶은 5팀으로 바다, 라디, 스테파니, 알렉스, 데프콘이 재도전에 나섰다. 

이날 다시 보고 싶은 팀으로 27살의 나이 차이를 뛰어넘고 환상의 케미를 보여준 김경호X한병호 팀이 등장했다. 

이어 성시경은 한병호에 "이상형이 머리가 긴 여자? 짧은 여자냐? 궁금하다"라고 물었고, 유세윤은 "크리스탈 VS 김경호?"라고 덧붙여 당황케 했다.

이에 성시경은 유세윤에 "자꾸 놀리지 말아라"라고 지적했고, 한병호는 "머리 긴 여자가 좋다"라고 답했다.

또 김경호는 "오늘 기대해도 좋다. 준비를 잘 했다"라며 무대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한편 다섯 번째 순서를 기다리고 있던 김경호는 "빨리 무대를 하고 싶다. 골반이 아프다"라며 투덜댔고, 1등 자리에 앉아있던 한동근은 다음 무대로 김경호 팀을 선택하며 "선배님, 만수무강하십시오"를 외쳐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김경호는 "내가 담임선생님이고, 학생과 수학여행 가서 장기 자랑하는 느낌이다. 이번엔 발라드를 하고 싶다. 병호의 장점을 보여주고 싶다"라고 전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하지만 김경호X한병호 팀은 안타깝게도 436점으로 452점을 받아 1위에 오른 한동근X최효인 팀의 벽을 넘지 못했다.  

[사진 = MBC 영상 캡처] 허별희 객원기자 hihihi11@my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mydaily.co.kr 
사진 및 기사 구매 contents@mydaily.co.kr 
- NO.1 뉴미디어 실시간 뉴스 마이데일리 (www.mydaily.co.kr)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덧글수 0 
게시판 목록으로

h_press.gif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8 '듀엣가요제' 김경호 팀, 절제된 감성 '다행이다'/ 엑스포뉴스 나금주 기자 태양미사 2016.08.06 2368
1057 '듀엣가요제' 김경호, 27살 차 지원자와 듀엣 "내가 담임선생님 같다"/마이데일리.. 태양미사 2016.08.06 2017
1056 [시선강탈] '신의목소리' 김경호, 귀엽고도 강렬한 '루시퍼'…반전 카리스마 /티브이데일리.. 태양미사 2016.07.28 2826
1055 ‘신의 목소리’ 김경호, 록 스피릿 폭발…샤이니 ‘루시퍼’ 열창/텐아시아=이은진 기자 태양미사 2016.07.28 3077
1054 [어게인TV]'듀엣' 김경호, 27세 나이차 고교생과 '손대지마' 열창/헤럴드POP 김아람 기자 태양미사 2016.07.25 2121
1053 “긴 생머리 그녀가?” 록의 전설 김경호 ‘손대지 마’/iMBC 김민정 (1) 태양미사 2016.07.25 2323
1052 '듀엣가요제' 김경호, 백아연에 "어머, 너 진짜 예뻐졌다" 새침/ mydaily 허별희.. 태양미사 2016.07.25 2090
1051 ‘듀엣가요제’ 김윤아X김경호, 식상한 경연 타파한 '록스피릿'/OSEN=박판석 기자 태양미사 2016.07.25 2072
1050 SBS 측 “김경호 ‘신의목소리’ 출연, 7월20일 방송”/뉴스엔/배효주 기자(3) 태양미사 2016.07.03 2954
1049 <인물 르포> 김경호, '女心 올킬' 뒤에 감춰진 삶의 여정/ 코리아데일리/ 정은채 기자(1) 태양미사 2016.07.03 2658
1048 김경호, '복면가왕' 출연 소감 "속이는 게 목적 아니었다"/스포츠조선 조윤선 기.. 태양미사 2016.06.05 2421
1047 김경호의 <복면가왕>, 정말 득보다 실 많았을까? / 오마이뉴스 / 박창우 시민기자(1) 태양미사 2016.05.23 3197
1046 ‘불후’ 김경호 죽지않았다, 노래하는 전설 ‘갓경호’ 우승 /뉴스엔 미디어(2) 태양미사 2016.04.17 3801
1045 '불후의 명곡' 록커 김경호는 언제나 옳다/TV report 태양미사 2016.04.17 2933
1044 '불후의 명곡' 김경호 6연승 올킬 우승, 끝까지 갔다/tv리포트(2) 태양미사 2016.04.17 3133
search area